HOME > 뉴스(친환경매거진)
 
작성일 : 20-09-03 12:07
양평군, 코로나19와 태풍을 극복한 첫 벼 베기!
 글쓴이 : 김경호 (58.♡.80.182)
조회 : 39  

양평군 지평면 전경복 농가에서 지난 9월 1일 곡수리 일대의 논에서 첫 벼 베기가 열렸다.
이날 전경복 농가가 수확한 햅쌀은 고시히까리라는 조생종 품종으로 지난 4월 27일 모내기 후 128일 만에 얻은 첫 결실로, 이번에 수확한 벼는 양평 쌀의 우수성 홍보를 위해 직거래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첫 벼 베기 현장을 찾아 금년 봄철 저온과 긴 장마와 태풍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고품질 쌀을 생산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인 농가를 격려했다.
첫 벼를 수확한 전경복 농민은 “코로나19와 태풍 속에서도 잘 자라준 벼가 올해는 특히 더 고맙다”며, “양평군의 다른 농가들도 풍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온 국민이 코로나19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에도 농업인들이 꿋꿋히 농사일에 전념해 행복한 가을걷이가 시작됐다“며, “태풍이 예고된 가운데 수확기가 끝날 때까지 농작물 및 농림시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논·밭두렁 및 배수시설 사전 점검 등 벼관리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경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