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친환경매거진)
 
작성일 : 22-11-28 15:55
제주센터 김윤정 씨, 전국단위 농촌자원 경진‘최우수상’
 글쓴이 : 김경호 (58.♡.80.182)
조회 : 54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제주농업기술센터(소장 김미실)는 김윤정 농촌지도사가 전국‘농촌자원사업 성과확산 경진’심사결과 ‘최우수상(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농촌자원사업 경진(공무원 부문)’은 농촌진흥청에서 지역 유무형 자원을 활용한 농촌자원 보급으로 농가소득 및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공무원의 사기진작 및 성과확산을 위해 추진됐다.
전국 시군 및 특광역시농업기술센터를 대상으로 하며 지난 9월 도단위 심사, 10월 서류심사, 10월 발표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김윤정 농촌지도사는 1994년 공직에 입문해 현재 농촌자원팀장으로서 농촌자원사업 기술보급으로 농촌생활 활력 증진과 새로운 소득 창출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로컬푸드 활용법 보급으로 향토식문화 가치확산에 뚜렷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제주형 향토식문화 계승 전문인력 양성(제주음식연구회 40명, 식문화 리더 18명, 치유마을 음식전문가 육성 10명) 및 감귤된장무침 등 치유밥상 메뉴 개발(5종)에 주력했으며, 전통식문화 교육(16과정 44회 1,518명), 향토식문화 체험 활동(4회 498명)을 전개해 향토식문화를 알리는데 애썼다.

이와 함께 제주향토음식 스토리집 「그리운 한사발」 1,000부를 발간하여 제주향토음식 조리법을 재현해 자료화했으며, 제주농산물 우수성 홍보 레시피 책자 「맹글엉 먹어봅써」 1,000부를 발간해 관내 학교(31개교)의 급식메뉴에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 진로체험프로그램 운영(2개소), 농촌융복합 치유농장 조성 시범(2개소), 농업인 소규모 창업 지원 및 농촌융복합산업 활성화 시범(3개소) 등 농촌자원사업 분야 기술 확산에 뚜렷한 성과를 보이며 비트, 풋귤 등 지역농산물 활용 가공 상품화(비트젤리 등 20종)에 기여했다.

김윤정 농촌자원팀장은 “제주 농특산물의 이해를 바탕으로 향토음식 교육을 통한 전문인력 양성 및 제주 음식문화의 가치 확산의 제주농촌의 경쟁력이다”라며 “오늘 수상을 앞으로도 로컬푸드 활용 건강한 농산물 소비에 노력하라는 의미로 생각하고 우리 식문화가 가지는 가치 전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경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