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친환경매거진)
 
작성일 : 20-05-23 12:35
농촌진흥청장, 충남 부여 스마트농업 현장 방문
 글쓴이 : 김경호 (58.♡.80.182)
조회 : 10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스마트농업의 안정적인 확산을 위해 스마트팜 선도농가를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의견을 수렴해  농업연구‧개발에 반영하고 있다.
 농촌진흥청장은 22일 충남 부여군에 위치한 시설오이 재배 스마트팜을 방문해 재배환경과 생육상황을 살펴보고, 스마트팜 운영과 관련한 어려움을 청취했다.
  - 이번에 방문한 농가는 양액 재배 방식으로 다다기오이와 일반오이보다 작은 ‘미니오이’를 재배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경규 청장은 “스마트팜 선도농가에서 수집한 환경‧제어정보를 기반으로 스마트팜 빅데이터 구축을 진행 중이며, 이를 활용한 생산성 향상 모델 개발과 고도화를 추진 중이다.”라고 말했다.
농가 방문 뒤 부여군농업기술센터를 찾아 센터에 설치된 ‘스마트팜 통합관제실’과 ‘친환경 종합 미생물 배양실’ 등 과학영농시설을 점검하며 지역의 스마트팜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부여군은 토마토, 딸기 등 과채류를 재배하는 스마트팜 농가가 57곳(32.4ha)이며, 이 가운데 선도농가를 선정해 환경정보 수집과 분석을 진행하고 있다.
 친환경 종합 미생물 배양실은 EM복합균, 클로렐라 등 6종의 미생물을 배양해 연간 25,000농가(1,000톤 생산)에게 공급하고 있다. 한편, 이날 자체적으로 배지를 생산에 양송이 재배에 활용하고 있는 농업회사법인을 찾아 시설을 둘러보고, 폐배지의 퇴비화 계획 등을 청취했다.

김경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