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친환경매거진)
 
작성일 : 23-11-06 10:32
농식품부, 소비자 물가 부담 완화를 위한 사과 비정형과 출하 현황 점검
 글쓴이 : 김경호 (58.♡.80.182)
조회 : 668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 박수진 식량정책실장은 수급안정을 위해 추진하는 사과 비정형과* 출하 상황을 확인하고, 보은 과수 거점 산지유통센터 개장식에 참석했다.

  * 맛과 영양은 정상 상품과 같지만, 우박 등으로 생육 과정에서 모양이 좋지 않거나 흠집이 발생하여 ‘못난이’, ‘상생’, ‘보조개’, ‘맛난이’ 등의 명칭으로 저렴하게 유통되는 과일

  소비자 물가 부담 완화를 위해 11월부터 본격적으로 출하*를 시작한 사과 비정형과의 출하 작업이 한창인 보은 과수 거점 산지유통센터를 찾아 출하 현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를 격려하는 한편, 사과 재배 농가를 방문하여 올해 수확 현황, 재해 현황 및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였다.

  * 11월부터 본격 출하되는 후지 품종 중 품질 좋은 비정형과와 소형과 최대 60만봉지(약 1,500톤)를 산지유통센터를 통해 유통업계와 협력하여 시장에 공급

  박수진 식량정책실장은 “올해 기상재해 등으로 생산이 감소하여 가격이 예년보다 높은 사과의 수급 안정을 위해 비정형과가 소비자에게 원활하게 공급될 수 있도록 면밀하게 관리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아울러 11월 6일 개장식을 거행한 보은 과수 거점 산지유통센터는 규모화․현대화된 과실 산지유통시설 건립을 위해 국비 66억 원(총 사업비 150억 원)이 투입된 과실 전문 산지유통시설로서, 고품질 과실 유통을 위한 집하장, 선별장, 저온저장고 등 8,610㎡ 규모의 최신식 시설을 완비하였다.

  박수진 식량정책실장은 보은 과수 거점 산지유통센터 개장식에 참석하여 노고를 치하하고, 축사를 통해 “고품질 과실 유통을 통해 우리 과실의 경쟁력을 더욱 높여 소비자에게는 우수한 농산물을 공급하고 농가 소득도 증대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경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