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친환경매거진)
 
작성일 : 23-11-06 10:55
스타셰프가 개발한 한식 비밀조리법을 선보입니다.
 글쓴이 : 김경호 (58.♡.80.182)
조회 : 129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와 한식진흥원(이사장 임경숙)은 11월 3일(금), 밍글스(서울)에서「프리미엄 한식 신메뉴 공유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는 쌀, 배, 전복 등 농식품 수출 유망 품목*으로 개발한 신메뉴 15종을 알리는 자리로, 미쉐린 2스타 ‘밍글스’의 강민구 오너셰프, 미쉐린 2스타 ‘주옥’의 신창호 오너셰프, 미쉐린 1스타 ‘온지음’의 박성배 셰프, 조은희 방장 등 한국의 스타셰프 4인이 총출동했다.

  * 농식품 수출 유망 품목 : 수출 실적, 식재료 활용도,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선정(쌀, 파프리카, 배, 유자, 포도, 딸기, 표고버섯, 전복)

  스타 셰프들은 ‘초간장에 절인 딸기와 산초장아찌·캐비어’, ‘표고 불고기 글레이즈를 발라 구운 전복 떡갈비와 참외 겉절이’, ‘닭 보김치 냉채’, ‘배숙 셔벗’ 등 참신하고 독특한 8개 메뉴를 전채요리 3종, 주요리 3종, 후식 2종으로 구성하여 선보였다.

  이번 신메뉴 공유회에는 조희숙(한식공방), 엄태철(소설한남) 등 유명 셰프를 비롯하여, 김은조 편집장(블루리본), 금나나 교수(동국대), 정라나 교수(경희대) 등 식품·외식 전문가, 국내외 유수 언론사가 참여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한식 신메뉴는 영상과 레시피 북(E-book) 형태로 제작하여, 해외 한식당 메뉴 컨설팅, 재외공관 한식 요리행사의 주제 음식 등으로 활용하고, 한식 교육을 운영하는 해외 대학교에 교재로 배포하는 등 한국 농산물에 대한 이해도 제고와 수출 확대를 위해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양주필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이번 공유회는 우수한 국산 농식품을 활용한 품격있는 한식 메뉴 개발로, 케이(K)-푸드의 수출 확대 및 위상 제고를 위해 추진되었다.”라며, 전 세계에서 주목하는 한식의 인기가 우리 농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경호